즐겨찾기+ 최종편집:2021-11-26 오전 10:52:4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일반

영양군, 농작업 대행반 서비스 추진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1년 03월 24일
ⓒ CBN뉴스 - 영양
[cbn뉴스=이재영 기자] 영양군(군수 오도창)에서는 농업인들의 고령화 등으로 인한 농기계 사용 애로와 영농인력 부족 등 농업 경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관내 70세 이상 고령 농가, 여성단독농가, 장애농업인(장애정도가 심한 장애인)을 대상으로 농작업 대행서비스를 추진한다.

본 사업은 영양군과 관내 농협이 협력하여 고령화 등으로 인하여 영농에 어려움이 있는 농가에 대하여 농업생산성 향상 및 농가 경영안정에 도움을 주기 위하여 시행되는 사업으로 2019년부터, 밭농사의 영농작업 중 기계화가 가능한 밭갈이, 이랑 만들기, 피복작업에 대하여 농작업 대행반을 통하여 추진하고 있다.

지원대상은 당초 관내 70세 이상 고령농가에서 2020년에는 여성단독 농업인, 2021년에는 장애인(장애정도가 심한 장애인)으로 등록된 농업인으로 지원범위가 확대되어 왔다.

영양군에서는 신청농가를 대상으로 작업비의 30%를 지원하고, 농작업 대행반에는 농기계 수리비, 유류대 등 작업비의 10%를 인센티브로 지원하게 되며, 농작업 대행서비스를 희망하는 대상농가와 농작업 대행반에 참여하고자 하는 농업인은 지역 농협을 방문하여 신청한다.

농작업 대행서비스는 민선 7기 영양군수의 공약사업으로, 영양군 자체예산 1억8천만원과 관내 농협이 1억원을 투자하여 관내 530농가 347ha을 대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오도창 영양군수는 “본 사업은 노인, 여성, 장애인 등 영농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업인이 안정적으로 영농에 종사할 수 있도록 시행하는 사업으로, 이를 통하여 앞으로 농지이용률을 높이고 농업인의 영농편의 증진과 농가소득 증대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1년 03월 24일
- Copyrights ⓒCBN뉴스 - 영양.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