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3-12-06 오후 04:17:1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생활문화 일반

바르게살기운동영양군협의회 `다문화가정 전통 혼례식` 개최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3년 11월 13일
ⓒ CBN뉴스 - 영양
[cbn뉴스=이재영 기자] 바르게살기운동영양군협의회(회장 안형욱)는 12일(일) 일월면 주실마을 지훈문학관에서 다문화가정 전통 혼례식을 개최했다.

이번 전통 혼례식은 결혼 이민자들 중 미처 결혼식을 올리지 못하고 살고 있는 부부 2쌍에게 전통 혼례 자리를 마련해줌으로써 진정한 가정의 의미를 되돌아보고 한국 전통문화를 알리기 위해 개최됐다.

이 날 전통 혼례식에는 여러 다문화가정과 신랑·신부의 가족, 친지 등 100여명이 함께하여 두 부부의 앞날을 축복했다.

안형욱 회장은 “지역에 살고 있는 다문화 부부가 조금은 늦었지만 하객들의 축복 속에 전통 혼례식을 올린만큼 행복한 결혼생활을 이어나가길 바란다.”라며, “앞으로도 바르게살기운동영양군협의회가 지역사회 내 이웃들의 화합을 위해 더욱 더 봉사하겠다.”라고 말했다.

오도창 영양군수는 “한국 전통 혼례로 백년해로를 약속한 다문화 부부 2쌍의 앞날에 행복이 가득하길 바란다.”라며, “오늘 이 혼례식을 통해 다문화가정이 한국 문화를 잘 이해하며 이웃들과 함께 더불어 살아갈 수 있는 계기가 됐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3년 11월 13일
- Copyrights ⓒCBN뉴스 - 영양.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